유니클로 캘린더

風鈴

이웃 커넥트

통계 위젯 (화이트)

04
17
244414

마우스오른쪽금지

복사방지

펼치기&접기 지원



<남아 포르노>스테이크로 유혹, 시계형 카메라로 몰카 촬영 (訳 마루코) ━ 記事

<남아 포르노>스테이크로 유혹, 시계형 카메라로 몰카 촬영

마이니치 신문 2/10(금) 22:46 배포

  ◇초등학교 임시교사 피고공판, 검찰측이 밝히기로

 남자 아이 포르노 애호 그룹 남자 6명이 체포된 사건이자 강제 성추행죄로서 기소된 초등학교 임시교사 하시모토 아키라(45살)씨가 식사를 구실로 남자 아이를 불러 샤워 등을 권유하며 그 모습을 몰래 촬영한 혐의가 밝혀졌다며 10일 요코하마 지법에서 열린 피고 공판에서 검찰측이 이와 같이 밝혔다.

 가나가와 현경 조사에 따르면, 하시모토 피고는 애호가 동료인 다나카 고이치로(66살)이 시즈오카현 아츠미시 소유인 리조트 맨션에서 추행을 반복해 왔으며 "어린 남자 아이에 흥미가 있었다" 라고 공술하였다고 한다.

 이 날 공판에서 검찰측은 하시모토 피고가 초등학생 남자 아이에게 말을 걸며 다가간 뒤, 다시 만날 때 "스테이크 같이 먹자" 며 권유하고 리조트에 데려갔다고 한다. 남자 아이는 마사지를 받거나 입욕을 하는 등 이런 행위를 하시모토 피고자는 시계형 카메라로 몰카 촬영을 했다고 한다.

 하시모토 피고는 작년 10월에 체포되기까지 도쿄 도내의 초등학교를 근무하였으며, 이 초등학교 교장에 따르면 "근무태도에 문제는 없었으며 이와 같은 사실에 매우 놀랐다. 아이들이나 보호자에게 면목이 없다. 아이들의 심리적 충격이 걱정이며 잘 돌보도록 하겠다" 며 말하였다. 도교위는 향후 하시모토 피고를 처분한다.【쿠니모토 아이】

-----------------------------------------------------------------------------------------------------------------------------

<男児ポルノ>誘いは「ステーキ」腕時計型カメラで隠し撮り


毎日新聞 2/10(金) 22:46配信

 ◇小学校臨時教員の被告公判で、検察側が明らかに

 男児ポルノ愛好グループの男6人が逮捕された事件で、強制わいせつ罪などで起訴された小学校臨時教員、橋本顕被告(45)が食事を口実に男児を誘い、入浴などを促してその様子を隠し撮りしていた疑いがあることが分かった。横浜地裁で10日に開かれた被告の公判で、検察側が明らかにした。

 神奈川県警の調べでは、橋本被告は愛好家仲間の無職、田中耕一郎被告(66)が静岡県熱海市に所有するリゾートマンションで、わいせつな行為を繰り返していた。「幼い男児に興味があった」などと供述したとされる。

 この日の公判で検察側は、橋本被告が小学生の男児に声を掛けて顔見知りになり、後日再会すると「ステーキを一緒に食べよう」などと誘い、リゾートマンションに連れ込んだと指摘。男児はマッサージを受けたり、入浴したりしたが、こうした様子を橋本被告は腕時計型デジタルカメラで隠し撮りしたという。

 橋本被告は昨年10月に逮捕されるまで、東京都内の小学校に勤務。この小学校の校長は「勤務態度に問題はなく、大変驚いている。子供や保護者に申し訳ない。子供の心理的ショックが心配。しっかりケアしていく」と話した。都教委は今後、橋本被告を処分する。【国本愛】

- 2월 10일 아사히 신문 -

번역 - 마루코

출처 - 아사히 신문

http://mainichi.jp/articles/20170211/k00/00m/040/143000c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