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 캘린더

風鈴

이웃 커넥트

통계 위젯 (화이트)

04
17
244414

마우스오른쪽금지

복사방지

펼치기&접기 지원



「절친」과의 대결도? 오카자키에겐 복잡한 심정의 아시안컵 (訳 마루코) ━ 記事

「절친」과의 대결도? 오카자키에겐 복잡한 심정의 아시안컵 (訳 마루코)

아시안컵에서「절친대결」은 실현될 것인가? 일본대표팀 FW 오카자키 신지에겐 복잡한 시미정이 있는 듯하다.

일본대표팀은 14일, 초반 15분 이외를 비공개로 브리즈번 시내에서 다음 상대 이라크전이 있는 이틀 전 연습을 하였다.

실은 이 연습장에서는 일본대표팀 전에 한국대표팀이 연습을 하고 있었다. 그 한국대표팀과 일본대표팀은 같은 숙소에 머물고 있다.

오카자키에겐 클럽에서의 동료와 이상 접근이 이어지고 있다. 오카자키에겐 한국대표팀의 박주호와 구자철은 마인츠에서 동료이다. 특히 박주호화는 「절친」이라 할 수 있는 사이라고 한다.

오카자키는 프리미어 리그로의 이적 가능성이 떠돌고 있으나 그러한 상황에서도「그 녀석과는 무엇이든 말할 수 있는 사이」라고 말한다.「동갑이고 서로 다양한 이야기를 할 수 있다」며, 더욱이 서로 향상심(向上心)이 강해 통하는 구석이 크다고 한다.

한국과는 빠르면 준결승에서 대결할 가능성이 있다. 절친과의 대결 가능성에,「싫지만 붙게 된다면 붙어야 한다」고 말하는 오카자키. “그 때” 로 가 골을 쌓겠다는 생각이다.

-----------------------------------------------------------------------------------------------------------------------------

「親友」との対決も? 岡崎には複雑な思いのアジアカップ

アジアカップで、「親友対決」は実現するのか? 日本代表FW岡崎慎司には、複雑な思いがあるようだ。

日本代表は14日、冒頭15分以外を非公開として、ブリスベン市内で第2戦イラク戦の2日前の練習を行った。

実はこの練習場では、日本代表の前に韓国代表が練習を行っていた。その韓国代表とは、日本代表は同じ宿舎に宿泊している。

岡崎にとっては、クラブでのチームメイトとの「ニアミス」が続いている。 岡崎にとっては、韓国代表のパク・チュホとク・ジャチョルはマインツでのチームメイトだ。特にパク・チュホとは、「親友」と言える間柄だという。

岡崎はプレミアリーグへの移籍の可能性が噂に上っているが、そうしたことであっても「あいつとは何でも話せる仲なので」と岡崎。「同い年なので、お互いいろいろな話ができる」と、ともに向上心が強い同士、通じるところが大きいという。

韓国とは、早ければ準決勝で対戦する可能性がある。親友との対戦の可能性に、「嫌だけど、やるとなったらやらないといけない」と岡崎。“その時”へ向けてゴールを積み重ねるつもりだ。

- 01월 14일 골닷컴 -

번역 - 마루코

출처 - 골닷컴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