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 캘린더

風鈴

이웃 커넥트

통계 위젯 (화이트)

13
27
244511

마우스오른쪽금지

복사방지

펼치기&접기 지원



영토 문제의 여파, 여행 업계로의 심각한 영향 약 80%의 여행 회사서 한중 투어 취소 (訳 마루코) ━ 記事

영토 문제의 여파, 여행 업계로의 심각한 영향 약 80%의 여행 회사서 한중 투어 취소

2012년 10월13일 14:00

 영토 문제 등으로 중국과 한국과의 관계가 악화되고 있는 와중에 그 여파가 여행 업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다. 여행 회사의 약 80%로, 두 국가로의 투어 취소가 발생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도쿄 상공 리서치(TSR)는 전국 주요 여행 회사 57곳을 대상으로 중국, 한국을 포함한 해외 여행에 대해 2012년 9월 이후 신청 상황 앙케이트 조사를 실시하였다. 유효 대답은 44곳.

 앙케이트 조사에 따르면, 9월 이후의 해외 여행 신청이 전년보다 5% 이상「감소」한 여행회사는 총 23곳 (구성비 52.3%)로, 전체의 절반을 웃돌았다. 감소 요인으로서「중국, 한국과의 국제 긴장 영향」이 21곳 (복수 대답)이 가장 많았다.

 중국, 한국으로의 투어 취소가 있었던 여행 회사는 34곳 (구성비 77.3%)로, 취소 인원수는 100명 미만이 가장 많았으나 1000명 이상이라 대답한 여행회사는 2곳으로, 두 나라로의 투어 취소는 심각성을 높이고 있다.

 2011년 해외 도항자 수는 약 1,700만 명으로 올라, 도항 국가 중 최다는 중국으로 약 365만 명 (구성비 21.%)으로 이어 한국이 328만 명 (구성비 19.2%)로, 두 나라만으로 전체의 약 40%를 점하고 있었다. 일본의 여행 업계에 있어 인기 도항 국가였던 한중 두 나라로의 도항은 달러 박스적인 존재이며,  두 나라로의 투어 취소는 여행 업계의 업적 악화의 빌미가 되어 가고 있다.
 
 그런 와중에 한국 관광국은 중국의 국경절인 대형 연휴 기간 중에 한국을 방문하는 중국인 관광객은 10만 명을 넘어, 사상 최대가 될 것이라고 예상하였다. 한국에서 소비된 총액도 2000억 원(약 140억 엔)을 돌파할 것이라 전망하고 있다.

 여행 회사에 따르면, 도행 국가를 하외이나 괌으로 변경하여 업적 악화를 회피하려는 여행 회사도 있다고는 하나 중국・한국으로 해외 여행을 취급하는 여행 회사에겐 지금과 같은 힘든 상황이 계속 이어질 것이다.

-----------------------------------------------------------------------------------------------------------------------------

領土問題の余波、旅行業界へ深刻な影響 約8割の旅行会社で中韓ツアーキャンセル

2012年10月13日 14:00

 領土問題などで、中国や韓国との関係が悪化するなか、その余波が旅行業界にも影響を与えている。旅行会社の約8割で両国向けツアーのキャンセルが発生したことが分かった。東京商工リサーチ(TSR)は、全国の主な旅行会社57社を対象に、中国、韓国を含む海外旅行について2012年9月以降の申し込み状況のアンケート調査を行った。有効回答は44社。

 アンケート調査によると、9月以降の海外旅行の申し込みが前年同期より5%以上「減少」した旅行会社は合計23社(構成比52.3%)で、全体の半数に上った。減少要因として、「中国、韓国との国際緊張の影響」が21社(複数回答)と最も多かった。

 中国、韓国向けのツアーキャンセルがあった旅行会社は34社(構成比77.3%)で、キャンセル人数は100人未満が最も多かったが、1,000人以上と回答した旅行会社も2社あり、両国へのツアーのキャンセルは深刻さを増している。

 2011年の海外渡航者数は、約1,700万人に上り、渡航先の最多は中国の約365万人(構成比21.4%)で、次いで韓国が328万人(同19.2%)と、両国だけで全体の約4割を占めていた。日本の旅行業界にとって、人気渡航先だった中韓両国への渡航はドル箱的な存在であり、両国へのツアーキャンセルは、同業界の業績悪化の引き金にもなっているという。

 そんな中、韓国観光局は、中国の国慶節の大型連休期間中に韓国を訪れる中国人観光客は10万人を超え、史上最多になると予想した。韓国で消費される総額も、2000億ウォン(約140億円)を突破すると見込んでいる。

 旅行会社によっては、渡航先をハワイやグアムに変更して業績悪化を回避する旅行会社もあるというが、中国・韓国への海外旅行を扱う旅行会社にとっては、当面厳しい状況が続きそうだ。

- 10월 13일 MONEYzine -

번역 - 마루코

출처 - MONEYzine



덧글

  • 고양이별지기 2012/10/14 15:04 # 답글

    솔직히 일본은 가만히 있으면 백점맞고도 남을 걸 괜히 나서서 욕을 먹는 것 같긴 합니다.
    작년에 지진 났을 때도 한국에서 '도와주자'라는 여론이 형성됐다가 뜬금없이 독도 관련도 그렇고
    이런저런 뻘드립을 친 뒤로 사서 욕을 먹는 형국이 되어버렸으니... =ㅅ=;;;
  • 마루코 2012/10/14 15:16 #

    말그대로 가만히라도 있으면 중간이라도 가는데 말이죠.
  • Masaki 2012/10/21 20:48 # 답글

    엄청나네요...
    지금 일본이 후쿠시마 사태때문에 다른쪽으로 시선을 돌리게 하려고 일부러 그런다는 말도 있고...

    이렇게 하다보면 언젠간 크게 한번 터질텐데말이죠...일은 늘 FM대로하는게 최고인듯..
  • 마루코 2012/10/25 19:46 #

    얘네는 눈 가리고 아웅하는 걸 참 좋아한다지요.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