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 캘린더

風鈴

이웃 커넥트

통계 위젯 (화이트)

13
27
244511

마우스오른쪽금지

복사방지

펼치기&접기 지원



LCC 국내선, 40%가「타보고 싶다」(訳 마루코) ━ 記事

LCC 국내선, 40%가「타보고 싶다」

2012년 3월 18일(일)17:20

 올해 잇달아 취항이 되고 있는 저가항공회사(LCC)의 국내선에 대해 JTB가 2월 초에 실시한 소비자 앙케이트에서 약 40%가 타보고 싶다는 대답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LCC 국내선의 이용 의향은「타보고 싶다」(9%),「싼 항공권이 생기면 타보고 싶다」(33%) 라고 42%가 긍정적이었다.

 한편「당분간 상황을 보고 결정하겠다」는 25%,「타보고 싶지 않다」는 12%였다. 그 이유는「아무래도 불안하니까」(43%) 가 가장 많았다.

 JTB는「LCC를 잘 모르는 것에 따른 불안이 있다」며 분석하고 있다.

 앙케이트는, 3월 1일 LCC「피치 항공」취항을 앞두고 인터넷을 통해 실시,약 7500명이 대답하였다.

-----------------------------------------------------------------------------------------------------------------------------

LCC国内線、4割が「乗ってみたい」

2012年3月18日(日)17:20

 今年就航が相次ぐ格安航空会社(LCC)の国内線について、JTBが2月上旬に行った消費者アンケートで、約4割が乗ってみたいと回答していたことがわかった。

 LCC国内線の利用意向は、「乗ってみたい」(9%)、「安い航空券が取れれば乗ってみたい」(33%)と、42%が前向きだった。

 一方、「しばらく様子を見て決める」は25%、「乗ってみたいとは思わない」は12%だった。その理由は、「なんとなく不安だから」(43%)が最も多かった。
 
 JTBは「LCCという未知のものへの不安がある」と分析している。

 アンケートは、3月1日のLCC「ピーチ・アビエーション」就航を前に、インターネットを通じて行い、約7500人が回答した。

- 03월 18일 요미우리 신문 -

번역 - 마루코

출처 - 요미우리 신문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