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 캘린더

風鈴

이웃 커넥트

통계 위젯 (화이트)

29
126
239709

마우스오른쪽금지

복사방지

펼치기&접기 지원



이글루 오픈 ━ 自由空間


1990~2017년 치비마루코 현 27주년







방명록 BBS ━ 自由空間



안부글 및 링크 신고가 있을 경우

앞으로 여기에 글을 남기면 된다.

2010년 3월 9일, 다녀오겠습니다.

2011년 12월 26일, 다녀왔습니다.



일본은 폴란드, 세네갈, 콜롬비아와 같은 조!! 러시아 월드컵 조추첨 결정 (訳 마루코) ━ 記事

일본은 폴란드, 세네갈, 콜롬비아와 같은 조!! 러시아 월드컵 조추첨 결정

12/2(토) 0:57 배포


 내년 6월 14일에 열리는 러시아 월드컵 그룹 풀리그 조추첨식이 1일 모스크바 크렘린궁에서 열렸으며 일본은 그룹H에 속해 폴란드, 세네갈, 콜롬비아와 같은 조가 되었다.

 일본은 내년 6월 19일 첫 시합에 콜롬비아, 6월 24일 세네갈, 6월 28일 최종전인 폴란드와 맞붙는다. 그룹을 돌파할 경우 벨기에, 파나마, 튀니지, 잉글랜드가 속한 G조를 돌파한 팀과 격돌한다.

【H조 일정】※경기 시간은 일본시간

1R
6월 19일(화)
폴란드 21:00 세네갈 [모스크바/스파르타크]
콜롬비아 24:00 일본 [사란스크]

2R
6월 24일(일)
일본 24:00 세네갈 [에카테린부르크]
폴란드 27:00 콜롬비아 [카잔]

3R
6월 28일(목)
일본 23:00 폴란드 [볼고그라드]
세네갈 23:00 콜롬비아 [사마라]

이하, 그룹 리그조

■A조
러시아 (2대회 연속 11번 진출)
사우디아라비아 (3대회만에 5번 진출)
이집트 (7대회만에 3번 진출)
우루과이 (3대회 연속 13번 진출)

■B조
포르투갈 (5대회 연속 7번 진출)
스페인 (11대회 연속 15번 진출)
모로코 (5대회만에 5번 진출)
이란 (2대회 연속 5번 진출)

■C조
프랑스 (6대회 연속 15번 진출)
호주 (4대회 연속 5번 진출)
페루 (9대회 만에 5번 진출)
덴마크 (2대회 만에 5번 진출)

■D조
아르헨티나 (12대회 연속 17번 진출)
아이슬란드 (첫 출장)
크로아티아 (2대회 연속 5번 진출)
나이지리아 (3대회 연속 6번 진출)

■E조
브라질 (21대회 연속 21번 진출)
스위스 (4대회 연속 11번 진출)
코스타리카 (2대회 연속 5번 진출)
세르비아 (2대회 만에 12번 진출)

■F조
독일 (17대회 연속 19번 진출)
멕시코 (7대회 연속 16번 진출)
스웨덴 (3대회 만에 12번 진출)
한국 (9대회 연속 10번 진출)

■G조
벨기에 (2대회 연속13번 진출)
파나마 (첫 출장)
튀니지 (3대회 만에 5번 진출)
잉글랜드 (6대회 연속 15번 진출)

■H조
폴란드 (3대회 만에 8번 진출)
세네갈 (4대회 만에 2번 진출)
콜롬비아 (2대회 연속 6번 진출)
일본 (6대회 연속 6번 진출)

-----------------------------------------------------------------------------------------------------------------------------

日本はポーランド、セネガル、コロンビアと同組!!ロシアW杯の組み合わせが決定


12/2(土) 0:57配信

来年6月14日に開幕するロシアW杯のグループリーグ組み合わせ抽選会が1日にモスクワのクレムリンで行われ、日本はグループHに入り、ポーランド、セネガル、コロンビアと同組になった。

 日本は来年6月19日の初戦でコロンビア、6月24日の第2戦でセネガル、6月28日の最終戦でポーランドと対戦する。グループリーグを突破した場合、ベルギー、パナマ、チュニジア、イングランドが入ったG組を突破したチームと対戦する。

【H組日程】※試合時間は日本時間
第1節
6月19日(火)
ポーランド 21:00 セネガル [モスクワ/スパルタク]
コロンビア 24:00 日本 [サランスク]

第2節
6月24日(日)
日本 24:00 セネガル [エカテリンブルク]
ポーランド 27:00 コロンビア [カザン]

第3節
6月28日(木)
日本 23:00 ポーランド [ボルゴグラード]
セネガル 23:00 コロンビア [サマーラ]

以下、グループリーグの組み分け

■A組
ロシア(2大会連続11回目)
サウジアラビア(3大会ぶり5回目)
エジプト(7大会ぶり3回目)
ウルグアイ(3大会連続13回目)

■B組
ポルトガル(5大会連続7回目)
スペイン(11大会連続15回目)
モロッコ(5大会ぶり5回目)
イラン(2大会連続5回目)

■C組
フランス(6大会連続15回目)
オーストラリア(4大会連続5回目)
ペルー(9大会ぶり5回目)
デンマーク(2大会ぶり5回目)

■D組
アルゼンチン(12大会連続17回目)
アイスランド(初出場)
クロアチア(2大会連続5回目)
ナイジェリア(3大会連続6回目)

■E組
ブラジル(21大会連続21回目)
スイス(4大会連続11回目)
コスタリカ(2大会連続5回目)
セルビア(2大会ぶり12回目)

■F組
ドイツ(17大会連続19回目)
メキシコ(7大会連続16回目)
スウェーデン(3大会ぶり12回目)
韓国(9大会連続10回目)

■G組
ベルギー(2大会連続13回目)
パナマ(初出場)
チュニジア(3大会ぶり5回目)
イングランド(6大会連続15回目)

■H組
ポーランド(3大会ぶり8回目)
セネガル(4大会ぶり2回目)
コロンビア(2大会連続6回目)
日本(6大会連続6回目)

- 11월 28일 게키사카-

번역 - 마루코

출처 - 게카사카

https://web.gekisaka.jp/news/detail/?232232-232232-fl


*일본 야후 재판 베스트 댓글*


zss***** | 3時間前
마지막날 한국 일본 단두대 매치 웃긴다

ath***** | 3時間前
조는 그렇다쳐도 남미가 들어갔네...
첫 시합이 콜롬비아인 건 좀 빡신데...

REAL | 3時間前
3번째로 좋은 조인가?
예선 돌파 못 하면 암 것도 남지 않는 월드컵이 될 듯

hlj***** | 3時間前
독일이랑 같은 조가 되지 않아 다행이야. 우선 한국은 끝났네

fea***** | 3時間前
빡센 조이지만 마지막 F조는 피해서 다행. 하지만 나머지 3팀도 강적이네

kam***** | 3時間前
아직까진 괜찮은 편이라 생각
그 중에서도 첫 시합이 콜롬비아란 게 걱정

coc***** | 3時間前
뭣보다 조가 좋아 다행이지만 첫 시합이 콜롬비아인 건 심한데

sup***** | 3時間前
나쁘지 않은 조에 들어갔지만 그럼에도 4팀 중 최약인 건 변함없음

mee***** | 3時間前
평범하게 강한 팀이 많은 조. 눈에 띄지 않는 조가 될 듯하지만 힘내길!

kyu***** | 3時間前
A조가 되었으면 베스트였지만 다음으로 가능성이 있는 그룹이려나. 다른 조였다면 확실히 예선 돌파는 무리겠지

kak***** | 3時間前
다른 조에 비하면 나쁘진 않지만 16강에 갈 지도 미지수

oyr***** | 3時間前
전 대회가 콜롬비아 그리스 코트디부아르
이번엔 콜롬비아 폴란드 세네갈

일본팀 자체가 성장하지 않으면 16강은 무리겠네

m(__)m***** | 4時間前
전혀 꿀조는 아니네

nac***** | 3時間前
잘 해냈다 → 1승 1무 1패
졌잘싸 → 2무1패
그럼 그렇지 → 3패

cem***** | 4時間前
폴란드도 레반도프스키, 밀리크, 쿠파, 피슈체크, 크리호비악, 지엘린스키라고
꽤 강해보이는데. 뭐 아직은 괜찮은 조인 건 변함없지만...

kin***** | 3時間前
일본전은 그렇다 쳐도 다른 조도 지상파로 방송해줬으면 좋겠다

mih***** | 3時間前
상대도 일본이 돼서 다행이라고 생각하겠지

yam***** | 3時間前
실제로 이 조추첨이란 건 매번 월드컵의 첫 시합처럼 기대가 돼

그래서 결국 어떤 조 결과가 되든 즐길 수 있어
거기다 본 시합까지 쭉 여러가지 망상도 가능하고 말이야

물론 월드컵 기간중에 더 기쁘단 생각을 하고 싶고
그 기분을 하루라도 더 길게 계속 되길 바래...

파이팅! 보단 잘하자! 일본!!

cou***** | 3時間前
첫 시합 콜롬비아전에 적어도 무승부를 가져가면 꽤 승산이 있을 것 같아

yan***** | 4時間前
어떻게든 1승 1무 이상의 성적을 기대하고파

적어도 기대해도 좋은 꿀조라고 생각






일왕 내후년 4월 30일 퇴위, 황태자 5월 1일 즉위 결정 (訳 마루코) ━ 記事

일왕 내후년 4월 30일 퇴위, 황태자 5월 1일 즉위 결정

12월 1일 11시 16분


 일왕의 퇴위를 둘러싸고 황실의회에서 의견을 조율, 일왕이 내후년(2019년) 4월 30일에 퇴위하며 황태자가 다음 날인 5월 1일에 즉위하기로 결정하였다.

 일왕의 퇴위에 대한 특례법이 올해 6월 공포된 것을 받아들이고 정부는 퇴위를 지체없이 실시하기 위해 국민생활에 대한 영향 및 궁중행사, 거기에 정치일정도 고려하며 퇴위 및 원호를 개정하는 개원 일정 등의 검토를 진행해왔다.
아베 총리는 특례법에 기반하여 1일, 궁내청에서 황실의회를 개최, 삼권의 장인 중참의 양의원의 의장 및 최고재판소의 장관, 그리고 황족들로부터 의견을 들었다.

 그 결과, 퇴위 일정에 대해 의견 조율이 이루어지며 일왕은 내후면(2019년) 4월 30일에 퇴위하며 황태자가 다음 날인 5월 1일에 즉위하기로 결정하였다.
퇴위 일정이 4월 말이 된 것은 내후년 봄 4월에 한 번의 통일지방선거가 예정되어 있는 것 이외에 새해 예산안 국회심의도 치뤄야 한다는 점 등을 고려해「조용한 환경」에서 평온무사히 일련의 의식 등을 마치기 위해선 이러한 시기를 피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정부측의 생각을 바탕으로 한 것으로 보여진다.

 또한 4월 29일은 쇼와 일왕의 생일인「쇼와의 날」이기도 하여 4월 30일 퇴위, 다음 날인 5월 1일 즉위라는 일정이 되면서 황실에 관계된 기념일이 3일 연속 이어짐으로 국민이 황실에 미칠 영향을 생각해서라도 적절한 판단이라고 내린 모양이다.

 정부는 다음 주 8일에도 일왕의 퇴위날이 되는 특례법의 시행일을 각의회에서 정식으로 결정하기로 하고 있다.

 그리고 정부는 내년에도 스가 관방장관을 장으로 하는 위원회를 설치, 일왕의 퇴위 및 황태자의 즉위 의식 등에 대해 구체적인 검토를 시작하는 방향으로 조정해 나가는 것 외에 원호를 개칭하는 개호에 대한 검토도 진행할 방침이다.

유식자 회의 미쿠리야 씨「새로운 황실상 검토 가속을」


 일왕의 퇴위에 대한 정부의 유식자 회의에서 좌장대리를 역임한 미쿠리야 타카시 도쿄대 명예교수는「일왕으로 하여금 하나의 법률이 된 사실이 삼권의 장과 황족대표가 모이는 황실의회에서 결정되는 것은 무게가 있다. 그것이 하나의 마디가 되어 퇴위에 대한 구체적인 과정이 이뤄질 것이다. 국민에게 있어 헤이세이(平成)라는 30년간의 시대를 생각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하였다.

 또한 유식자 회의에서 한 의론에 대해선「다양한 의견이 있었으나 일왕이 표명한 심정을 되짚어 본다면 얼른 가속화 하여 대응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 일대 한 세대에 한한 특례법이 유력해졌다. 결과로써 국회 의론도 얼른 정리하여 이 방식이 좋았다고 생각한다」며 회고하였다.

 그리고 일왕 퇴위와 황자내의 즉위에 따른 준비에 대해선「지금의 일왕이 앞으로도 역임을 하기가 어려워 퇴위를 한다고는 하나, 다음 일왕이 모든 역할을 짊어질 지는 별개의 문제라고 본다. 상황, 일왕 그리고 아키시노 노미야가 (일왕을) 계승할『황사』가 들어설 새로운 황실상을 어떻게 생각할 지를 정부와 궁내청은 검토를 서둘러야 한다」며 지적하였다.

궁내청에선

 궁내청에서는 1일에도 직원들이 평소처럼 출근, 각각의 업무를 하고 있다.
하지만 황실의회가 열린 전후의 시간대에는 직원들도 청사 내에서의 통행이 일부 규제되어 회의의 양상을 전하는 TV 방송이 시작되자 긴장한 모습이 화면에 역력하였다.

 직원 중 한 사람은「일왕의 퇴위에 대한 절차가 진행된 사실을 기쁘게 생각한다. 의식 등의 준비를 서둘러 진행하고 싶다」며 이야기했다.
또한 다른 직원은「곧 84살이란 고령으로 공무에 임한 모습에 머리가 수그러진다. 퇴위까지 남은 나날을 충실하게 보낼 수 있도록 보탬이 되고 싶다」며 이야기 했다.

 또 다른 30대 남성 직원은「헤이세이의 세대 교체를 경험하고 있지 않음에도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과거 선례를 알아보며 퇴위와 즉위에 대해 똑바로 준비하고 싶다」며 이야기 했다.

전 시종차관「내 자신도 안도」

 일왕의 퇴위 기일이 결정된 사실을 받아들이며 전 시종차관이자 오랫동안 측근으로써 일왕과 황후를 모신 사토 마사히로 씨는「마음이 담긴 표명으로부터 1년 3개여가 지나 요새 국민들 사이에서 크게 의론화가 되며 양위에 또 한 걸음 다가간 사실은 매우 다행이고 나 자신도 안도하고 있습니다」며 말하였다.
그리고「일왕은 일왕으로써의 역임은 끊임없이 안정적으로 다음 세대에 계승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하며 황태자에게 물려주기까지 변함없이 온 힘을 다해 임해왔다고 생각합니다」며 말하였다.

 그리고「지금까지 공무가 매우 바쁘고 좀처럼 자신의 시간이 없었다」며, 왕위 계승후의 두 분 활동에 대해선「예를 들면 일왕에겐 연구의 시간을 가졌으면 하며, 황후에겐 자신이 좋아하는 피아노의 연주 등 문화적인 활동을 즐겼으면 좋겠다. 그것을 유지하기 위해선 태세를 잘 갖춰야 한다 생각합니다」며 말하였다.

학우「너무 무리하지 말길」

 일왕 퇴위 기일이 정해진 사실에 일앙과 학습원 고등과까지 동급생이었던 아키이시 모토츠구 씨는「건강할 때 퇴위가 정해진 것은 같은 나이의 사람으로써 매우 잘 되었다고 생각하며, 일왕도 기뻐할 것이다」며 말하였다.
그리고「이 나이에 아직 할 일이 있다는 건 힘든 것이다」며, 퇴위까지 남은 나날에 대해「하고 싶은 건 꼭 해야 한다고 생각은 하나 너무 무리하지 말고 퇴위 시기가 오는 것을 기다리는 게 좋지 않은가 생각한다」며 얘기 하였다.
또한 퇴위 후 생활에 대해선「취미 등으로 편히 지냈으면 좋겠으며 주위에서 너무 관여를 하지 않도록 해줬으면 좋겠다」

황거앞 광정에선

 황거앞 광장에서 이야기를 들어보았다.

 후쿠오카현 한 여성은「황실의회가 열렸다는 뉴스를 보고 황거에 왔습니다. 고령의 일왕에게는 큰 노고이기에 일정이 정해진 사실에 한시름 놓았습니다」며 말하였다.

 또 치바현의 한 여성은「일왕은 지금까지 국민을 위해 해왔기 때문에 퇴위한 후엔 편안히 지냈으면 좋겠습니다」

 한편, 사이타마현 한 남성은「일왕의 연세를 생각하면 더 빠른 시기에 퇴위할 수 있도록 하는 편이 좋지 않았나 생각합니다」

하네다 공항에선

 하네다 공항 로비에서 이야기를 들어보았다.

 홋카이도현 가미카와초의 70세 여성은「지금의 일왕도 연세가 있어 힘들기에 퇴위하는 것은 좋다고 생각은 하나, 쇼와 태생인 저로썬 3번째 시대에 접어든다고 생각하자니 다시금 묘한 기분이 듭니다. 헤이세이는 동일본대지진 등이 있었기에 다음 시대는 아이들이 평화롭게 살 수 있는 시대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며 말해주었다.

 또 구마모토시의 46세의 남성은「쇼와는 여러가지 면으로 일본이 기세가 있는 시대였으나 헤이세이는 반대로 국제 경쟁력이 약해진 인상이 있었기에 새로운 원호는 일본의 기사회생을 바라는 것으로 했으면 좋겠습니다」

 도쿄의 24세 여성은「헤이세이 태생이므로 이 시대가 막을 내린다는 것에 슬픔을 느낍니다. 일왕의 퇴위 뉴스를 듣고 헤이세이가 끝나기 전에 결혼하고 싶다고 생각하며 내년에 서둘러 결혼식을 하기로 했습니다 헤이세이는 제자신이 태어나 성인이 되어 취직을 하고 결혼한 의미있는 시대가 되었습니다」

 야마구치시 30세 여성은「다음 시대가 온다는 것은 상상할 수 없지만 2020년에는 도쿄 올림픽/패럴림픽이 개최되기에 밝은 일본을 이미지할 수 있는 원호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합니다」

-----------------------------------------------------------------------------------------------------------------------------

天皇陛下 再来年4月30日退位 皇太子さま5月1日即位 固まる


12月1日 11時16分

天皇陛下の退位をめぐって皇室会議で意見集約がなされ、陛下が再来年(2019年)4月30日に退位され、皇太子さまが翌5月1日に即位されることが固まりました。

天皇陛下の退位に向けた特例法がことし6月に公布されたのを受け、政府は退位を遅滞なく実現するため、国民生活への影響や宮中行事、それに政治日程も考慮しながら、退位や元号を改める改元の日程などの検討を進めてきました。
安倍総理大臣は、特例法に基づいて1日、宮内庁で皇室会議を開催し、三権の長である衆参両院の議長や最高裁判所の長官、そして皇族などから意見を聴きました。

その結果、退位の日程について意見集約がなされ、陛下が再来年(2019年)4月30日に退位され、皇太子さまが翌5月1日に即位されることが固まりました。
退位の日程が4月末となったのは、再来年の春には4年に1度の統一地方選挙が予定されているほか、新年度予算案の国会審議も行われていることなどを考慮し、「静かな環境」で平穏無事に一連の儀式などを終えるためにはこうした時期を避けることが望ましいという政府側の考えを踏まえたものと見られます。

また4月29日は昭和天皇の誕生日の「昭和の日」であることから、4月30日退位、翌5月1日即位という日程になれば、皇室に関係する記念日が3日続くことになるため、国民が皇室に思いを致すうえでも適切だという判断もあったもようです。

政府は来週8日にも陛下の退位の日となる特例法の施行日を閣議で正式に決定することにしています。

また政府は年明けにも菅官房長官を長とする委員会を設置し、天皇陛下の退位や皇太子さまの即位の儀式などについて具体的に検討を始める方向で調整を進めているほか、元号を改める改元に向けた検討も進める方針です。

有識者会議 御厨氏「新しい皇室像の検討加速を」

天皇陛下の退位に向けた政府の有識者会議で座長代理を務めた、御厨貴東京大学名誉教授は「天皇陛下が発せられ、1つの法律になったことが、三権の長と皇族代表が集まる皇室会議で決まるのは重みがあることだ。これが一つの節目になって、退位に向けた具体的な過程が進むだろう。国民にとっても平成という30年間の時代を考えるきっかけになる」と述べました。

また、有識者会議で行われた議論については「さまざまな意見があったが、天皇陛下が表明されたお気持ちを踏まえると相当スピードアップして対応する必要があると考え、一代限りの特例法が有力となった。結果として国会の議論も早くまとまり、このやり方でよかったと思う」と振り返りました。

そして、天皇陛下の退位と皇太子さまの即位に向けた準備については、「今の天皇陛下がこれまでどおりの務めを果たすのが難しくなり退位されるとはいえ、次の天皇陛下がすべての役割を負われるかどうかは別の問題だと思う。上皇、天皇、そして秋篠宮さまがなられる『皇嗣(こうし)』が並ぶ新しい皇室像をどう考えるか、政府と宮内庁は検討を急がなくてはならない」と指摘しました。

宮内庁では

宮内庁では1日も職員がふだんどおり出勤し、それぞれの業務に当たっています。
しかし、皇室会議が開かれた前後の時間帯には、職員も庁舎内での通行が一部で規制され、会議の様子を伝えるテレビの放送が始まると、緊張した面持ちで画面に見入っていました。

職員の1人は「天皇陛下の退位に向けたステップが進んだことを喜ばしく思います。儀式などの準備を急いで進めたい」と話していました。
また、別の職員は「まもなく84歳という高齢で公務に臨まれる姿には頭が下がる思いです。退位までの残りの日々が充実したものになるようお支えしていきたい」と話していました。

また、30代の男性職員は「平成の代替わりを経験していないだけに、緊張感が高まっています。過去の先例を調べながら、退位と即位に向けしっかりと準備していきたい」と話していました。

前侍従次長「私も安ど」

天皇陛下の退位の期日が固まったことを受けて、前の侍従次長で、長年、側近として天皇皇后両陛下を支えた佐藤正宏さんは「お気持ちの表明から1年3か月余りがたち、この間、国民の間で広く議論がなされ、ご譲位にまた一歩近づいたことは大変よかったし、私自身も安どしています」と話しました。
そして、「陛下は、天皇としての務めは途切れなく安定的に次の世代に継承することが重要だとお考えで、皇太子さまに引き継がれるまでの間は、これまでどおり全身全霊で務めを果たされると思います」と述べました。

そして、「これまで公務が大変忙しく、なかなかご自分たちの時間がおとりになれなかった」としたうえで、皇位継承後の両陛下の活動については、「例えば、天皇陛下にはご研究の時間をお持ちいただき、皇后さまにはお好きなピアノの演奏など文化的な活動を楽しんでいただきたい。それを支えるための態勢を整えていかなければならないと思います」と話しました。

ご学友「あまり無理せずに」

天皇陛下の退位の期日が固まったことを受けて、天皇陛下と学習院高等科まで同級生だった明石元紹さんは「お元気なうちにリタイアが決まるということは、同じ年の人間として大変よかったと思いますし、陛下も喜んでいらっしゃると思います」と話しました。
そして「この年でまだやることがあるというのは大変なことだ」としたうえで、退位までの日々について、「なさりたいことは精一杯やるべきとも思うが、あまりご無理をなさらず、退位の時期が来るのをお待ちになったほうがいいのではないか」と語りました。
また退位後の生活については、「ご趣味などで静かに過ごしていらっしゃりたいと思いますので、周囲があまり邪魔をしないようにしていただきたい」と語りました。

皇居前広場では

皇居前の広場で話を聞きました。
福岡県の女性は「皇室会議が行われるというニュースを見て皇居に来ました。ご高齢の天皇陛下には大変なご苦労があると思うので、日程が固まったことに一安心しています」と話していました。

また、千葉県の女性は「天皇陛下はこれまで国民のために尽くしてこられたので、退位してからはゆっくりとお過ごしいただきたいです」と話していました。

一方、埼玉県の男性は「陛下のお年を考えるともっと早い時期に退位できるようにしたほうがよかったのではないか」と話していました。

羽田空港では

羽田空港のロビーで話を聞きました。

北海道上川町の70歳の女性は「今の天皇陛下もお年を召してお疲れだと思うので退位することはいいことだと思いますが、昭和生まれなので3つ目の時代に入ると思うと改めて不思議な気がします。平成は東日本大震災などがあったので、次の時代は子どもたちが平和に暮らせる時代になってほしいです」と話していました。

また、熊本市の46歳の男性は「昭和はいろいろな面で日本が勢いづいていく時代でしたが、平成は逆に国際競争力が弱くなっていったという印象があるので、新しい元号は、日本の起死回生を願うものにしてもらいたいです」と話していました。

東京の24歳の女性は「平成生まれなのでこの時代が終わってしまうことにさみしさを感じます。天皇陛下の退位のニュースを聞いて平成が終わる前に結婚したいと思い、来年急いで結婚式をすることにしました。平成は自分が生まれて、成人して、就職して、結婚した濃い時代になりました」と話していました。

山口市の30歳の女性は「次の時代は想像できませんが、2020年には東京オリンピック・パラリンピックが開催されるので、明るい日本をイメージできる元号になってもらいたいと思います」と話していました。

- 11월 28일 NHK뉴스 -

번역 - 마루코

출처 - NHK뉴스

http://www3.nhk.or.jp/news/html/20171201/k10011242551000.html



딸기 마시마로8권 「오랜 기다림 끝에 4년 반만의 신간! 귀여움 超 올림픽급!」(訳 마루코) ━ ホンヤクや

딸기 마시마로8권 「오랜 기다림 끝에 4년 반만의 신간! 귀여움 超 올림픽급!」

2017년 11월 28일


바라스이 씨 코믹스 「딸기 마시마로」8권【AA】발매
「귀여움 超 올림픽급!! 오늘도 웃음과 귀여움을 업데이트!!」


 바라스이 씨가 월간 코믹 전격대왕에서 연재되고 있는 코믹스「딸기 마시마로」8권【AA】이 전권으로부터 4년 8개월 만에 11월 27일 발매되었다.

『딸기 마시마로』는 1권 책 띠의 캐치프레이즈「귀여움은 정의!」로 알려졌으며 Wikipedia에 따르면『주된 등장인물은 11살에서 16살까지의 소녀 5명. 한 화 완결 현식으로 특히 지극히 평범한 일상으로 보이나 실은 매우 초현실적인 세계를 그린다. 로틴(13~15세)의 여자 아이의 행동 및 패션 등이 상세히 그려진 점이 특징적』로 TV 애니메이션화와 OVA화도 된 작품이다.

 이번 발표가 된「딸기 마시마로」8권【AA】에는 71화~78화를 수록, 아키바에서는 판촉 포스터『귀여워 사랑스러워』가 있었으며 그 외 게이머즈 본점에서 복제원화 및 일러스트 패널 등을 게시한 미니 뮤지엄을 개최하였으며 토라노아나 아키하바라점 A점 계산대 앞에『미지와의 조우에 승룡권!? 전권의 어둠을 완전히 느끼게 하지 못할 앗 귀여운 8권!』POP이나、『약 4년 반…신간 축하해 그리고 또 축하해』POP을 달아놓았다.

 덧붙여 코믹「딸기 마시마로」8권【AA】감상에는 구로다(가명)씨『4년이 지났어도 딸기 마시마로의 귀여움과 괴랄함이 변하지 않아서 좋다』, 우에토 가키 씨『항상 변치 않는 웃음을 제공해주는 이렇게 긴 간격임에도 대단해』, 폰챠로Z 씨『너무 재밌어서 오랜만에 웃다 지친 현상이 일어났어』, 미케 다로 씨『잊을만 하면 나오는데 의외로 잊지 않고 있다는 게 대단해』등이 있다.

-----------------------------------------------------------------------------------------------------------------------------

苺ましまろ8巻 「おまたせ4年半ぶりの新刊!かわいさ、超オリンピック級!」

2017年11月28日

ばらスィー氏が月刊コミック電撃大王で連載されているコミックス「苺ましまろ」8巻【AA】が、前巻からの4年8ヶ月ぶりの11月27日に発売になった。

『苺ましまろ』は、1巻オビのキャッチコピー「かわいいは、正義!」で知られ、Wikipediaによると『主な登場人物は11歳から16歳までの少女5人。一話完結形式で、特になんてことはない普通の日常に見えて実は目一杯シュールな世界を描く。ローティーンの女の子の仕草やファッションなどが詳細に描かれている点が特徴的』で、TVアニメ化やOVA化もされた作品。

今回発売になった「苺ましまろ」8巻【AA】には第71話~78話を収録し、アキバでは販促ポスター『かわいい。めでたい』があったほか、ゲーマーズ本店で複製原画やイラストパネルなどを掲示したミニミュージアムを開催し、とらのあな秋葉原店Aはレジ前を展開して『未知との遭遇に昇龍拳!?前巻からのブランクを全く感じさせない危っカワイイ第8巻!』POPや、『約4年半…新刊おめでとう、そしておめでとう』POPをつけてた。

なお、コミックス「苺ましまろ」8巻【AA】の感想には、くろだ(仮)さん『4年たっても苺ましまろのかわいさとシュールさが変わってなくて良い』、上都河希さん『いつも変わらぬ笑いを提供してくれる、こんなに長い間隔なのにすごいよ』、ポンちゃろうZさん『面白すぎて、久しぶりに笑い疲れる現象が起きた』、三毛太郎さん『忘れた頃に出てくるのに案外忘れてないのがすごいなぁ』などがある。

- 11월 28일 아키바 블로그-

번역 - 마루코

출처 - 아키바 블로그

http://blog.livedoor.jp/geek/archives/51557163.html (후방주의)



샌프란시스코 시장「교섭의 여지는 없다」오사카 시장, 보조금 포함해 내년에 관계 끊기로 (訳 마루코) ━ 記事

샌프란시스코 시장「교섭의 여지는 없다」
오사카 시장, 보조금 포함해 내년에 관계 끊기로


11/24(금) 19:18 배포

 샌프란시스코시와 오사카시는 올해 60주년을 맞이한 자매도시이다. 하지만 위안부상을 계기로 요시무라 시장은 24일 아침, 그 관계를 끊겠다고 언급하였다.

「위안부상에 대해선 교섭의 여지는 없다」(샌프란시스코시 리 시장(오사카시 메일에 대해))
「신뢰관계는 완전히 깨졌다고 생각하므로 샌프란시스코시와의 자매도시를 취소하겠다」(오사카시 요시무라 히로후미)

 오사카시 요시무리 시장은 24일 아침, 샌프란시스코시의 위안부상이「시 공공물」이 된다며 정식으로 결정한 사실을 받고 자매결연을 취소하겠다 하였다. 민간교류에 대한 보조금에 대해서도 그만둘 생각을 표하였다.

「민간차원의 돈으로 계속 교류하였으면 좋겠다 생각하지만 오사카 시민의 세금을 투입하는 것은 없을 것이다」(오사카 요시무라 히로후미)

 오사카・아베노구에 있는 국제교류단체「Youth Connect」는 샌프란시스코의 고등학생을 오사카로 초청하여 일본문화를 배워가는 조직을 계속해왔었다.

「(자매도시를)취소한다면 어찌 신뢰관계를 되돌릴 수 있는가. 또한 수 십년 걸리지 않았는가. 길을 막지 않고 대화를 계속해 나가는 것이 정상의 책임인 것이다」(국제교류단체 유스 커넥트 구보이 료이치 회장)

 요시무라 시장이 일방적으로 주장하는 위안부상의 비문은 이하와 같다.

「이 기념비는 일본군에 의해 성노예가 된『위안부』로 불린 수 십만 명의 여성과 소녀의 고통을 나타내고 있다. 그 대다수는 전시 중 붙잡힌 채 목숨을 잃었다」(위안부상과 함께 설치된 비문의 일부)

 리 시장은 왜 이 위안부상을「공공물」로써 수용한 것인가. 샌프란시스코에서는 인구의 20% 이상 (21.4%)을 중국계 미국인이 차지하며, 불과 1.3%인 일본계 미국인을 월등히 웃돌고 있다. 물론 당선에도 큰 영향력이 있으며, 리 시장 자신도 시의 역사상 처음 중국계 시장이다.

 자민당・공명당은 요시무라 시장에 대해 자매도시의 교류를 이어가면서 해결에 노력해 달라며 요구하고 있다.

「외무성과도 이야기를 하면서 어떻게 움직일 것인지 신중하게 나갔기에 (요시무라 시장이) 국가와 관계없이 시로써 판단을 하는 것에는 약간의 위화감이 있다」(자민당 구로다 마사시 시의원)

 오사카시 방침에 주민들의 목소리는…

「(오사카시 방침에 대해)나는 찬성한다. 항상 일본인은 듣는 쪽이었기에 이번에야 말로 먼저 말을 꺼내는 편이 좋다」(남성)
「(자매도시 취소는)저는 유감이라 생각해요. 아쉽잖아요. 좀처럼 60년간 이어진 관계는 없어요」(여성)
「(샌프란시스코에)단기유학으로 공부한 적이 있는데요. 일본에 대해 호의적이었고 위안부상에 동의하는 듯한 생각을 가질 줄은 몰랐어요」(여성)

 요시무라 시장은 시의회 의사표시 등을 확인한 후 연내에 관계 취소 절차를 완료시키고 싶다고 하고 있다.

-----------------------------------------------------------------------------------------------------------------------------

サンフランシスコ市長「交渉の余地はない」大阪市長、補助金含め年内に関係解消へ

11/24(金) 19:18配信

 サンフランシスコと大阪市は今年60年を迎えた姉妹都市です。しかし、慰安婦像をきっかけに吉村市長は24日朝、その関係を解消すると明言しました。

 「慰安婦像については交渉の余地はない」(サンフランシスコ市 リー市長(大阪市へのメールより))
 「信頼関係は完全に破壊されたと思いますので、サンフランシスコ市との姉妹都市を解消する」(大阪市 吉村洋文市長)

 大阪市の吉村市長は24日朝、サンフランシスコ市の慰安婦像が「市の公共物」になると正式に決まったことを受け、姉妹都市を解消すると明言。民間交流への補助金についても、止める考えを示しました。

 「民間のお金で交流するのは続けてもらったらいいと思いますが、大阪市民の税を投入することはしないと考えています」(大阪市 吉村洋文市長)

 大阪・阿倍野区にある国際交流団体「ユースコネクト」。サンフランシスコの高校生を大阪に招き、日本文化を学んでもらう取り組みを続けてきました。

 「(姉妹都市を)解消してしまったら、どうやって信頼関係を戻すのか。また何十年かかるんじゃないですか。道を閉ざさない、対話を続けていくのがトップの責任ですよね」(国際交流団体ユースコネクト 久保井亮一会長)

 吉村市長が一方的な主張だとする慰安婦像の碑文とは。

 「この記念碑は日本軍によって性奴隷にされ『慰安婦』と呼ばれた何十万人の女性と少女の苦しみを表しています。その大多数は戦時中囚われの身のまま命を落としました」(像とともに設置された碑文の一部)

 リー市長はなぜこの像を「公共物」として受け入れたのか。サンフランシスコでは人口の2割以上(21.4%)を中国系アメリカ人が占め、わずか1.3%の日系人をはるかに上回っています。当然選挙にも大きな影響力があり、リー市長自身、市の歴史で初となる中国系の市長なのです。

 自民党・公明党は吉村市長に対し、姉妹都市の交流を続けながら解決に努めるよう求めています。

 「外務省とも話をしながらどう動くべきか慎重に歩んできたので、(吉村市長が)国と関係なく市としての判断をされたことには若干の違和感がある」(自民党 黒田當士大阪市議)

 大阪市の方針に街の声は…

 「(大阪市の方針に)私は賛成。いつも日本人は言われっぱなしなので、言うことは言った方がいい」(男性)
 「(姉妹都市解消は)私は残念だと思いますよ。もったいないですよ、なかなか60年間続く関係はないですよ」(女性)
 「(サンフランシスコに)短期留学して勉強したことはあるんですけど。日本に対して好意的だったし、あの像に同意するような考えを持たれるとは思えなかった」(女性)

 吉村市長は市議会の意思表示などを確認したうえで、年内にも関係解消の手続きを完了させたいとしています。

- 11월 28일 MBS 뉴스-

번역 - 마루코

출처 - MBS 뉴스

https://headlines.yahoo.co.jp/hl?a=20171124-00000064-mbsnews-l27

*야후 재팬 베스트 댓글*

aqs***** | 4日前
오사카 시장의 신속한 결단, 총리도 본받았으면

rei***** | 4日前
교섭의 여지가 없는 건 이 쪽이 할 말

ゴストレイ | 4日前
일본에 대해 호의적이었고 위안부상에 동의하는 듯한 생각을 가질 줄은 몰랐어요」(여성)
더는 옛날과는 다른 변했다는 소리겠네

gol***** | 4日前
훌륭한 행동력이다.
한국의 각도시와 자매관계에 있고
그 도시에 위안부상이 있다면
다른 지자체도 행동으로 옮겨줬으면 좋겠다

**pupu** | 4日前
다음에 제대로된 샌프란시스코 시장이 탄생할 때 다시 우호관계를 쌓으면 그만

tok***** | 4日前
중한국계의 반일이 증가하고 있으니까 이런 시장이 당선되는 거지
지금까지의 교류가 단절되는 건 아쉽지만 반일이 늘어나면 어찌 되는지
잘못된 생각에 반론하는 의사를 표현하기 위해서도 취소는 어쩔 수 없어

tnt*****
다음엔 국가가 움직일 차례네요
샌프란시스코시에서 일본기업의 철수를 재촉해서 태도를 봅시다.
원래라면 외무성이 적극적으로 진실을 전하고 항의해야 하는데 전부 선수를 빼앗기니 문제
처음에 이 문제가 나올 때 더 움직였어야 했거늘

kuh***** | 4日前
고베시민인데 요시무라 시장 대응에 응원해요. 유신으로 갈아탑니다. 화이팅!

nex***** | 4日前
오사카에게 있어 유신을 신뢰할 수 있다. 오사카 자민당의 저 태도는 무엇? 정말로 끝이야. 오사카 쇠퇴의 원인=오사카 자민당

wat***** | 4日前
시장의 결단은 옳다고 생각하나 일본은 미국이 대일보단 대중관계를
중요시하고 있다는 사실에 위기감을 가졌으면 좋겠어.
한국의 문제에 그럴싸한 듯한 중국의 미일 관계에 균열을 넣기 위한 책략을 생각해선 안돼
 


고노 다로 외상, 한국의「독도방어부대」에 격노「관계를 강화해야 할 시기에」 (訳 마루코) ━ 記事

고노 다로 외상, 한국의「독도방어부대」에 격노「관계를 강화해야 할 시기에」

10/20(금) 12:32 배포

 고노 다로 외상은 20일 오전 기자회견에서 한국군이 다케시마(독도[시마네현 오키의 섬마을])를「방어」하기 위해 해병대 부대 창설을 추친하고 있다는 사실에 화를 일으켰다. 

 고노 다로 외상은 외무성이 한국정부에 강하게 항의를 하였고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는 북한 정세를 염두해 「이러한 안전보장 상황 속에서 한미일 세 나라가 미래지향적으로 관계를 돈독히 해야 할 시기에 역행하는 일이다」며 한국 정부를 비판하였다.

 거기다 「지난 한미일 외무차관회의에서도 연계 강화의 중요성을 협의하고 합의하였으며, 이 사태에 있어 한미일 연계를 강화해 가고 싶다」하였다.

-----------------------------------------------------------------------------------------------------------------------------

河野太郎外相、韓国の「独島防衛部隊」に激怒 「関係性を強めていかなければいけないときに」

10/20(金) 12:32配信

 河野太郎外相は20日午前の記者会見で、韓国軍が竹島(島根県隠岐の島町)を「防衛」するための海兵隊部隊創設を進めていることに怒りを爆発させた。

 河野氏は外務省が韓国政府に強く抗議したことを明らかにした上で、緊迫度を増す北朝鮮情勢を念頭に「こういう安全保障状況の中、日米韓3カ国が未来志向で関係性を強めていかなければいけないときに、それに逆行することだ」と韓国政府を批判。

 その上で、「先般の日米韓外務次官会議でも連携強化の重要性を協議し、合意している。この事態にあって、日米韓の連携を強めていきたい」と述べた。

- 10월 20일 산케이신문 -

번역 - 마루코

출처 - 산케이신문

http://www.sankei.com/politics/news/171020/plt1710200040-n1.html



1 2 3 4 5 6 7 8 9 10 다음